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Search
  • 참부모님 생애전시관
  • 참부모님 추모홈페이지
  • 천복궁교회
  • 가정연합 소개

언론보도

[중도일보 외]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창립 65주년 기념식 개최 상세보기
[중도일보 외]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창립 65주년 기념식 개최 추천하기
작성자대외협력본부 조회수144건 추천수0건 작성일자2019-06-03

[중도일보]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창립 65주년 기념식 개최

33년·15년 근속 공로자 및 정년 공로상, 효정가정상 등 시상


제65주년 협회창립 기념식 전경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이기성 한국회장, 이상 가정연합)은 3일 오전 10시 용산구에 위치한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천복궁교회에서 전국 목회공직자, 섭리기관장, 특별순회사, 원로 목회자 대표 등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65주년 협회창립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주진태 가정연합 부회장의 개회선언, 천일국가 제창, 가정맹세, 박영배 가정연합 부회장의 보고기도, 이건희·카렌솔솔 가정 꽃다발 봉정, 케이크 커팅, 축시, 축가, 기념영상 상영, 황선조 총장의 축사, 시상식, 활동보고, 이기성 회장의 기념사 및 축도, 조만웅 원로목회자회 회장의 억만세 삼창 순으로 진행됐다.

가정연합은 1954년 5월 1일 서울시 성동구 북학동, 지금의 중구 신당동 세대문집에서 창립됐다. 그 후 1958년에는 일본으로, 1959년에는 미국으로 선교사들을 파견했으며 현재 194개국에 선교국가를 두고 있다.

아울러 문선명·한학자 총재는 1996년 가정연합을 창설하면서 "지금까지는 개인구원 시대였지만 가정연합 시대는 가정구원의 시대"라며 "가정을 기반으로 종족적 가정교회, 국가적 가정교회, 세계적 가정교회로 커져 하나님의 창조이상이 지상과 천상에서 완성해야 한다"며 하나님을 중심한 가정완성시대를 선포했다.

이기성 가정연합 회장은 기념사에서 "1996년 7월 30일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창설 세계대회를 제럴드 포드·조지 부시 미국 전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한 후 교회 공식명칭이 변경됐으며, 마침내 전 세계 194개국에 선교 기반을 갖추게 됐다"라며 "대한민국이 하나님의 조국으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사생결단·전력투구·실천궁행으로 참가정운동과 두익통일운동을 전개해 3500개 읍면동에 훈독가정교회를 세워 반드시 비전 2020을 승리하자"고 강조했다.



33년 근속 공로패 수상하는 수상자들


33년 근속 공로패 수상하는 수상자들

여기에 제9대와 11대 가정연합 회장을 역임한 황선조 선문대학교 총장은 축사에서 "65년 전에 협회가 창립된 정신은 첫째로 어떤 시련과 역경이 있어도 뜻을 향한 희망과 열정이며, 둘째로 부족함도 미움도 다 녹여내는 참사랑 공동체이며, 셋째로 온 세상 지축을 흔드는 자신감이 넘치는 역동적 공동체"라면서, "협회 창립의 초심으로 일어서서 전무후무한 영광을 돌리기를 희망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협회창립 65주년을 맞아 33년 이상 근속한 공로자 김동우 청심특별교구장 부부 포함 6가정, 15년 이상 근속한 공로자 주진태 가정연합 부회장 부부 포함 17가정, 정년은퇴 공로상과 효정가정상 등 시상을 통해 기념했다.


한편 가정연합은 문선명 총재 탄신 100주년이 되는 2020년까지 제2의 도약을 선포하며 '중단 없는 전진'을 역설해 왔으며, '비전 2020'이라는 모토 아래 평화세계 실현과 인류복지를 위해 헌신해 온 문선명 한학자 총재의 평화운동의 발자취와 업적을 조명함으로 고통 받고 있는 세계인들에게 '사랑과 용서 그리고 하나됨'이라는 희망과 생명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자세히보기]

 




[경기북도일보]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창립 65주년 기념식

원로목회자등..1000여명 참석



▲ 이기성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회장이 기념사를 하고있다./경기북도일보(사진=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이기성 한국회장, 이상 가정연합)은 3일, ‘제65주년 협회창립 기념식’을 천복궁교회에서 전국 목회공직자, 섭리기관장, 특별순회사, 원로 목회자 대표 등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주진태 가정연합 부회장의 개회선언, 천일국가 제창, 가정맹세, 박영배 가정연합 부회장의 보고기도, 이건희·카렌솔솔 가정 꽃다발 봉정, 케이크 커팅, 축시, 축가, 기념영상 상영, 황선조 총장의 축사, 시상식, 활동보고, 이기성 회장의 기념사 및 축도, 조만웅 원로목회자회 회장의 억만세 삼창 순으로 진행됐다.

 

협회창립 65주년을 맞아 33년 이상 근속한 공로자 김동우 청심특별교구장 부부 포함 6가정, 15년 이상 근속한 공로자 주진태 가정연합 부회장 부부 포함 17가정, 정년은퇴 공로상과 효정가정상 등을 시상했다... [자세히보기]




[충청탑뉴스]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창립 65주년 기념식

- 참가정운동과 두익통일운동으로 비전2020 승리하자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이기성 한국회장, 이상 가정연합)은 3일(음력 5월 1일) 오전 10시 서울특별시 용산구에 위치한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천복궁교회에서 '제65주년 협회창립 기념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전국 목회공직자, 섭리기관장, 특별순회사, 원로 목회자 대표 등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했다.

가정연합은 1954년 5월 1일 서울시 성동구 북학동, 지금의 중구 신당동 세대문집에서 창립됐다.

그 후 1958년 일본, 1959년 미국으로 선교사들을 파견했으며 현재 194개국에 선교국가를 두고 있다.

문선명·한학자 총재는 1996년 가정연합을 창설하면서 "지금까지는 개인구원 시대였지만 가정연합 시대는 가정구원의 시대"라며 "가정을 기반으로 종족적 가정교회, 국가적 가정교회, 세계적 가정교회로 커져 하나님의 창조이상이 지상과 천상에서 완성해야 한다"며 가정완성시대를 선포했다.

이기성 가정연합 회장은 기념사에서 "문선명·한학자 총재가 1954년 서울시 성동구 북학동 391-6번지에서 '세계기독교통일신령협회'를 창립했고,1996년 7월 30일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창설 세계대회를 제럴드 포드·조지 부시 미국 전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한 후 교회 공식명칭이 변경됐으며, 마침내 전 세계 194개국에 선교 기반을 갖추게 됐다"고 했다.

또한 "대한민국이 하나님의 조국으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사생결단·전력투구·실천궁행으로 참가정운동과 두익통일운동을 전개해 3500개 읍면동에 훈독가정교회를 세워 반드시 비전 2020을 승리하자"고 강조했다.

제9대와 11대 가정연합 회장을 역임한 황선조 선문대학교 총장은 "65년 전에 협회가 창립된 정신은 첫째로 어떤 시련과 역경이 있어도 뜻을 향한 희망과 열정이며, 둘째로 부족함도 미움도 다 녹여내는 참사랑 공동체이며, 셋째로 온 세상 지축을 흔드는 자신감이 넘치는 역동적 공동체"라면서"협회 창립의 초심으로 일어서서 전무후무한 영광을 돌리기를 희망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33년 이상 근속한 공로자 김동우 청심특별교구장 부부 포함 6가정, 15년 이상 근속한 공로자 주진태 가정연합 부회장 부부 포함 17가정, 정년은퇴 공로상과 효정가정상 등 시상을 통해 기념했다....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