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Search

교구소식

2017 한반도평화실현 충남희망포럼 개최 추천하기
작성자홍성화 조회수341건 추천수0건 작성일자2017-01-18

 

▲2017 한반도 평화실현 충남희망포럼 전경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충남교구 주관 애천,애인,애국 ‘2017 충남희망드림컨퍼런스가’ 2017112, 14일 양일간에 걸쳐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이번 컨퍼런스의 5대 주제 가운데 한반도평화실현의 주제로 한반도평화실현충남희망포럼(이사장 송인영)이 지난 12일 오후 2시에 독립기념관 밝은 누리관에서 충남지역의 남북통일 지도자 15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개최 되었다.

 

 

▲ 개회사를 하고 있는 송인영 충남교구장


   이날 송인영 충남희망포럼이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남북분단이 고착화되고 북한의 핵무기개발로 지난해부터 긴장이 최고조에 이르고 있으며 남한의 국내정세도 최악의 상태인 이 시점에서 독립기념관에서 통일운동의 지방화, 생활밀착형 통일운동에 대한 대안을 찾는 것은 너무나 중요하다"며 생활밀착형 통일운동을 민간이 앞서서 적극 추진해나가자고 강조하였다.


    ▲ 축사를 하고 있는 독립기념관 윤주경 관장

 

   이어서 윤봉길의사의 장손녀인 독립기념관 윤주경관장은 축사에서 "온국민이 힘을 모아 만든 독립기념관이 독립운동에서 타산지석으로 통일운동으로 연계하여 발전시켜나갈 것이며 앞으로는 해외교포들을 위한 활동에 더욱 매진하고 다문화가정을 위한 체험프로그램도 강화해나갈 것"이라 하였다.


▲ 축사를 하고 있는 양승조 국회의원

 

우리지역을 대표하는 4선국회의원으로 국회 보건복지위원장을 맡고 있는 양승조의원은 통일을 위해 지방정부와 중앙정부 그리고 민간 NGO들이 진정으로 당파성과 당리당략을 배제하고 남북통일을 위해 노력하본 적이 있는지 반성해보아야한다면서 이제부터 남북통일의 물꼬를 열기위해 충남도가 앞장서고 독립기념관과 재일교포들도 함께 하면 우리가 추진하고자하는 생활밀착형 통일운동은 정착되고 착실히 통일준비가 가능할 것으로 본다고 강조하였다.


▲ 결의문에 서명하는 모습


한편 구재익 충남희망포럼 추진위원장이 통일운동 선언문을 낭독에서 이제부터는 충남 지역에 맞는 맞춤형 생활밀착형 통일운동을 생활속에서 실천해나갈 것을 결의하고, 참가자들이 결의문에 서명을 하면서 통일의 의지를 확인하였다


▲ 합창을 하고 있는 선문대학교 국제유학생


이어서 선문대학교 국제학생회 20명의 합창단이 나와서 통일의 노래를 합창하여 참석자들의 눈시울을 적시게 하였다.

 

 ▲ 주제발표하고 있는 독립기념관 김주용수석연구원


이날 주제발표에서 독립기념관 김주용수석연구원은 "대한민국의 독립이 외세에 의해 불완전하게 되었기 때문에 남북분단이 되었는데 지금은 분단 70여년을 맞이하면서 완전한 독립을 이루어야한 남북이 통일되어 평화롭게 살 수 있은 것이이라 전제하고 앞으로 통일운동은 분대시대의 독립운동가들의 사료들을 분석하여 통일운동의 자료로 활용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 특별보고 중인 일본 평화통일연합 가나가와 송행철 사무국장


특히 이번 한반도평화실현을 위한 희망포럼에는 일본의 민단과 총련의 힘을 모아 통일운동을 전개하고 있는 평화통일연합에서 정희철사무국장과 송행철사무국장이 조국을 방문하여 민단과 총련의 민족교육과 한국어교육의 필요성에 대해 얘기하고 향후 협력방안을 모색해나가기로 하여 의미를 더하였다.

 

▲민주평통 충남평화통일포럼 하채수연구위원장


하채수 민주평통 충남평화통일포럼 연구위원장은 주제발표에서 "충남지역의 모든 통일운동을 전개하는 기관들이 통일거번넌스를 형성하여 통일운동의 지역화와 생활밀착형 통일운동을 시행해나가야 할 때라며 충남지역은 독립기념관, 현충사 및 유관순기념관 등관 연계한 통일애국체험프로그램을 안들어 나갈 것"을 제안하여 눈길을 끌었다.

 

▲선언문에 사인을 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참여자


한반도평화실현 충남희망포럼 송인영 이사장은 이번 포럼을 계기로 향후 일본 평화통일연합과 독립기념관을 연결하는 통일교육을 전개해 나갈 계획을 피력하였다.

    

 

포럼이후 참가자들은 통일의 종과 통일기금조성을 위한 벽돌을 둘러보면서 일본과 연대한 생활밀착형 통일운동의 서막을 열자고 결의를 다짐하였다.



댓글